AMA
- 작성자가 질문을 받을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AMA는 Ask me anything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라는 뜻입니다.
Date 22/09/01 16:44:54
Name   SCV
File #1   p149.jpg (50.7 KB), Download : 1
File #2   큐리다스.jpg (78.9 KB), Download : 1
Subject   만년필 덕후입니다. (4)




안녕하세요. 일년에 한 번씩 요맘때 쯤 돌아오는 만년필 덕후입니다.

세어보니 18년은 건너 뛰고 17, 19, 20, 21년에 한 번씩 했는데 올해 안하고 넘어가긴 좀 허전해서 AMA 깔아봅니다 ㅋ

시즌 1 : https://kongcha.net/ama/476
시즌 2  : https://kongcha.net/ama/1678
시즌 3 : https://kongcha.net/ama/1856

사실 시즌 1때는 여러 만년필 사용기들이 있다 보니 질답이 좀 많았었는데, 그뒤로는 컨텐츠 추가가 없어서 좀 저조하긴 하네요. 그래도 만년필 입문하시는 분들, 쓰고 계시는 분들과 여러 가지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어서 판을 깔아보았습니다.

지난 시즌에는 몽블랑 블루아워를 영입했는데요, 이번엔 몽블랑 P149를 들였습니다.
소감은 음... 몽둥이로 글씨쓰는 느낌이네요 ㅋㅋ 크기는 블루아워보다 큰데 무게는 더 가벼워서 뭔가 날렵한 뚱땡이의 느낌이 듭니다. 필감은 닙이 더 작은 146이라고 하더라도 블루아워가 낫긴 하네요. P149가 중저가형 무염버터라면 블루아워는 최고급 버터의 느낌이랄까..  개인적인 점수는 블루아워 > P149 > P146 인거 같습니다.  아, 146 OM닙도 하나 줏었는데 (이건 말 그대로 반쯤 줏음) OM닙도 매력이 철철 넘치네요. 꼭 몽블랑 아니라도 한 번쯤은 써볼만 한거 같습니다. 점점 EF나 F 보다 M에 손대는 빈도가 늘어가는데, 이후에 B나 BB, OB 등을 쥐고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1.1mm 짤리 캘리그래프 닙이나 세일러 후데닙 정도도 반쯤은 장난감(?) 으로 쓰고 있는데, 이것들도 나름대로의 맛이 있다 보니...

아, 지난 시즌 3에 칭송한 몽블랑 블루아워가 그렇게 좋다면서 왜 P149는 또 질렀느냐 하면
만년필 덕후가 만년필 지르는데 지르고 싶다는 이유 말고 또 무슨 이유가 필요한가요.. ㅋㅋㅋㅋ
만년필 덕후라는 놈이 149도 없고 M1000도 없냐는 모욕적인(?) 언사를 듣고 나서 빡쳐서 149를 줏어들게 되었구요
다음 시즌엔 아마 M1000 하나 더 사들고 나타나지 않을까 싶습니다.
최근 가장 관심가는 펜은 비스콘티의 호모 사피엔스 다크 크리스탈, 플래티넘의 센츄리 10주년 한정판 decade 게더드 정도입니다. 펠리컨은 요새 한국 시장에서 많이 맥빠진 느낌이고, 워터맨도 슬슬 힘이 빠지는 모양새네요.

아 최근 또 덕후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플래티넘의 캡리스펜인 큐리다스도 질렀습니다. P149 사고 받은 적립금(!) 으로 질렀는데 아직 택배가 안오네요. 내일쯤 오려나. 한자 쓰기에 좋다는 라미 컬시브 닙도 주문해놨는데, 써보고 나서 평을 댓글로 달까 싶습니다.

최근에 주변 지인들 닙을 봐주면서 저도 수리 스킬을 조금씩 늘려 가고 있는 중입니다. 요새는 제가 가진 것들은 쓰다가 적당히 만져서 적당히 괜찮게 만드는 재주 정도는 갖춘듯 아닌듯 합니다. ㅋㅋ
15000방, 20000방짜리 사포를 사서 닙 다듬기도 연마하는 중인데, 다음 AMA 시즌 쯤 되면 스킬을 자랑할 수 있을정도가 될까요 아닐까요 ㅎㅎ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AMA 게시판 이용 안내 17 토비 15/10/20 15950 6
2076 아버지 재산 총 50억인 집 딸입니다. 33 studentforever 23/02/02 1227 0
2075 스팀덱 받았습니다 19 인생은서른부터 23/02/01 364 0
2074 2022년 열심히 버텼습니다. (니트라이프 이벤트 AMA) 9 BitSae 23/01/27 486 2
2073 설날 캐리비언베이-에버랜드 1박2일 일정으로 놀다왔습니다. 12 메타휴먼 23/01/22 491 0
2072 한약국집 막내아들입니다. 24 아거 23/01/13 880 0
2071 만 29살 중견기업 신입사원입니다. 15 [익명] 23/01/13 765 0
2070 소아청소년과 의사입니다. 54 [익명] 23/01/11 1190 0
2069 맥주책 공동집필에 참여했읍니다. 77 [익명] 23/01/09 1089 0
2068 의과대학 전임교원 합격했습니다 42 [익명] 23/01/04 1177 0
2067 치과업에 종사하고 있습니다. 100 [익명] 23/01/03 1348 0
2066 교수가 되고 싶읍니다 32 Velma Kelly 22/12/30 1076 0
2065 그러고보니 직업이 많았었네요 9 엉덩일흔드록바 22/12/30 659 0
2064 사범대를 졸업하고 조선소에서 용접을 하다가 광고회사 CD, AE를 거쳐 반도체회사에서 DT를 실행하고 있습니다. 21 망울망울 22/12/28 1100 0
2063 백수 됐습니다 13 엉덩일흔드록바 22/12/28 876 2
2062 엔지니어링 회사 IT 직무입니다. 11 [익명] 22/12/20 818 0
2061 일본 삽니다 56 [익명] 22/12/12 1332 0
2060 휴직했읍니다. 33 gohome 22/12/12 1041 3
2059 규산질 비료 살포 중입니다 27 천하대장군 22/12/08 650 0
2058 푸드뱅크 AMA 21 한겨울 22/12/01 967 2
2057 롤러코스터의 삶 AMA (인생경험공유) 22 [익명] 22/11/24 1323 0
2056 중학교를 조기졸업했습니다. 43 [익명] 22/11/21 1683 0
2053 Macbook pro 14 (2442) 애플스토어로 온라인 신규구입했습니다 7 mathematicgirl 22/11/10 683 0
2052 비행기 퍼스트클래스 10번 타봤습니다. 23 그저그런 22/11/09 1565 0
2051 점봐드립니다 Season 6: in the middle of a great storm 95 T.Robin 22/11/09 1485 4
목록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