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A
- 작성자가 질문을 받을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AMA는 Ask me anything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라는 뜻입니다.
Date 22/09/01 16:44:54
Name   SCV
File #1   p149.jpg (50.7 KB), Download : 6
File #2   큐리다스.jpg (78.9 KB), Download : 5
Subject   만년필 덕후입니다. (4)




안녕하세요. 일년에 한 번씩 요맘때 쯤 돌아오는 만년필 덕후입니다.

세어보니 18년은 건너 뛰고 17, 19, 20, 21년에 한 번씩 했는데 올해 안하고 넘어가긴 좀 허전해서 AMA 깔아봅니다 ㅋ

시즌 1 : https://kongcha.net/ama/476
시즌 2  : https://kongcha.net/ama/1678
시즌 3 : https://kongcha.net/ama/1856

사실 시즌 1때는 여러 만년필 사용기들이 있다 보니 질답이 좀 많았었는데, 그뒤로는 컨텐츠 추가가 없어서 좀 저조하긴 하네요. 그래도 만년필 입문하시는 분들, 쓰고 계시는 분들과 여러 가지 이야기를 나눠보고 싶어서 판을 깔아보았습니다.

지난 시즌에는 몽블랑 블루아워를 영입했는데요, 이번엔 몽블랑 P149를 들였습니다.
소감은 음... 몽둥이로 글씨쓰는 느낌이네요 ㅋㅋ 크기는 블루아워보다 큰데 무게는 더 가벼워서 뭔가 날렵한 뚱땡이의 느낌이 듭니다. 필감은 닙이 더 작은 146이라고 하더라도 블루아워가 낫긴 하네요. P149가 중저가형 무염버터라면 블루아워는 최고급 버터의 느낌이랄까..  개인적인 점수는 블루아워 > P149 > P146 인거 같습니다.  아, 146 OM닙도 하나 줏었는데 (이건 말 그대로 반쯤 줏음) OM닙도 매력이 철철 넘치네요. 꼭 몽블랑 아니라도 한 번쯤은 써볼만 한거 같습니다. 점점 EF나 F 보다 M에 손대는 빈도가 늘어가는데, 이후에 B나 BB, OB 등을 쥐고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1.1mm 짤리 캘리그래프 닙이나 세일러 후데닙 정도도 반쯤은 장난감(?) 으로 쓰고 있는데, 이것들도 나름대로의 맛이 있다 보니...

아, 지난 시즌 3에 칭송한 몽블랑 블루아워가 그렇게 좋다면서 왜 P149는 또 질렀느냐 하면
만년필 덕후가 만년필 지르는데 지르고 싶다는 이유 말고 또 무슨 이유가 필요한가요.. ㅋㅋㅋㅋ
만년필 덕후라는 놈이 149도 없고 M1000도 없냐는 모욕적인(?) 언사를 듣고 나서 빡쳐서 149를 줏어들게 되었구요
다음 시즌엔 아마 M1000 하나 더 사들고 나타나지 않을까 싶습니다.
최근 가장 관심가는 펜은 비스콘티의 호모 사피엔스 다크 크리스탈, 플래티넘의 센츄리 10주년 한정판 decade 게더드 정도입니다. 펠리컨은 요새 한국 시장에서 많이 맥빠진 느낌이고, 워터맨도 슬슬 힘이 빠지는 모양새네요.

아 최근 또 덕후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플래티넘의 캡리스펜인 큐리다스도 질렀습니다. P149 사고 받은 적립금(!) 으로 질렀는데 아직 택배가 안오네요. 내일쯤 오려나. 한자 쓰기에 좋다는 라미 컬시브 닙도 주문해놨는데, 써보고 나서 평을 댓글로 달까 싶습니다.

최근에 주변 지인들 닙을 봐주면서 저도 수리 스킬을 조금씩 늘려 가고 있는 중입니다. 요새는 제가 가진 것들은 쓰다가 적당히 만져서 적당히 괜찮게 만드는 재주 정도는 갖춘듯 아닌듯 합니다. ㅋㅋ
15000방, 20000방짜리 사포를 사서 닙 다듬기도 연마하는 중인데, 다음 AMA 시즌 쯤 되면 스킬을 자랑할 수 있을정도가 될까요 아닐까요 ㅎㅎ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144 너무 귀엽습니다. 26 [익명] 23/11/23 1593 0
2143 마감을 넘기고 도망다니는 불성실한 학생이외다 24 [익명] 23/11/22 1430 0
2142 요즘세상에 없다면 없고 있다면 있을 골수 좌파 학생입니다. 67 [익명] 23/11/19 2528 1
2141 월급의 절반 이상을 저축하고 있습니다 14 [익명] 23/11/19 1330 0
2140 홍차넷에서 벙개 좀 쳐봤읍니다. 43 [익명] 23/11/16 1382 0
2139 이과+기계과+건설회사 다니는 만 26세 여자입니다 36 [익명] 23/11/16 1732 0
2138 [면접] 처음으로 공채 면접 봤습니다.(면접관) 12 [익명] 23/11/09 1445 0
2137 벼수확 마무리 했습니다 38 바이엘 23/11/06 1428 3
2136 사직서 제출했습니다. 22 dolmusa 23/11/06 1503 7
2135 폐교에서 캠핑장해요. 11 별쟁이 23/11/05 1270 0
2134 박사논문 쓰고 있습니다 54 Velma Kelly 23/11/03 1486 1
2133 해외출장 갔다가 결혼식 전날 오후 귀국했습니다 22 [익명] 23/10/30 1515 0
2132 매년 캠핑을 다닙니다. 캠핑 매니아입니다. 23 풀잎 23/10/21 1343 2
2131 방금 부모님과 의절했습니다 30 [익명] 23/10/20 2369 0
2130 크로스핏 1년차 크린이입니다. 23 비형시인 23/10/04 1325 0
2129 필라테스 등록한 30대 남성입니다 27 똘빼 23/09/17 2203 0
2128 시도교육청급 초임장학사입니다. 34 [익명] 23/09/09 1889 0
2127 부트캠프 수료하고 개발자로 취업했읍니다 33 [익명] 23/08/31 2196 0
2126 일렉기타를 만든 적이 있습니다, 질문 받습니다. 26 [익명] 23/08/30 1354 0
2125 논문 리뷰 기다리는 중인데 내일부터 휴가입니다. 10 [익명] 23/08/22 1346 0
2124 일 하기 싫어서 열어보는 AMA 34 레몬버터 23/08/21 1494 0
2123 그림 낙서 하수입니다 26 [익명] 23/08/07 1653 0
2122 맛집 물어보십시오 74 [익명] 23/08/06 1920 0
2121 힘들면 하는 ama 32 whenyouinRome... 23/08/05 1351 0
2120 성격이 특이하다고 많이 듣습니다. 질문 던져주세요. 15 [익명] 23/08/04 1840 0
목록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