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질문 게시판입니다.
Date 20/02/25 00:53:17
Name   [익명]
Subject   교대생 진로
안녕하세요. 이제 지방교대3학년 올라가는 스물셋 학생입니다.
제목은 교대생 진로질문이라고 썼는데 흠 그냥 주절주절 몇마디 늘어놓을게요...찡얼거림이라고 생각하셔도 상관없어요.
저는 원래 꿈이 방송국PD였어요. 방송국의 화려한 세계를 동경했고 내가 만든 프로그램이 얼굴도 모르는 누군가의 일상에 영향을 준다는게 좋았거든요. 첫 수능은 망쳤고 재수를 했습니다. 두번째 수능에서 꽤 만족스러운 성적을 받았어요. 당연히 원하던 학교에 진학할줄알았구요. 그런데 생각보다 정시는 빡셌고 원하던 학교는 줄줄이 떨어지고 안정지원으로 넣은 집앞 지방교대만 붙었습니다. 1학년땐 정말 다니기싫더라구요. 삼반수 할까싶다가도 공부하기도 싫고 그냥 학교가기싫은 날엔 안가고 가도 수업시간에 핸드폰하고 과제도 안내고 그렇게 1년지났습니다. 2학년때도 마음을 못붙였어요.  전공이 늘어나니까 더 듣기싫더라구요. 수업 모형에 맞춰서 지도안을 짜는데 너무 싫어서 눈물이 났어요..거기다 과사람들과도 마찰이 생겨서 더 다니기싫었습니다. 그래도 잘해결되어서 주변사람들과는 잘지냅니다. 이렇게 다니다보니 벌써3학년이 되었습니다. 전공으로 가득찬 시간표와 한달짜리 교생 실습을 생각하니 마음이 심란합니다. 이제라도 수능을 다시봐서 원래 가고싶던 신문방송학과나 사회학과 갈까싶다가도 취업생각하면 답답하고..미디어에 대한 환상일까 싶기도하고...한의대를 준비해볼까하다가도 한의학에 관심도 없고 잘해낼자신도 없네요..공무원시험 칠까도 싶어서 한국사랑 토익도 준비해놨는데 내 길이라는 확신이 없네요.. 뭘해야 좋을지도 모르겠어요..사실 교사하라면 할수있어요. 이대로 고향에서 임용치고 가족들과 함께 살면서 안정적으로 편히 살겠죠..그런데 좋은 교사가 될 자신이 없고 스스로도 만족하지 못하고 힘들어할것같습니다. 학원,과외일을 하고있는데 아이들을 가르치는 일은 저를 너무 지치게 한다고 매일 느껴요(소위 잡들이한다고 하죠.그게 너무 힘듭니다 아이들이 공부를 못하는것도 상상 이상이라 제가 못가르치는건지 아이들이 못따라오는건지 너무 답답합니다.) 교생실습때도 아이들 지도하는게 너무 버거웠습니다(급식줄세워서 데려가는것도 너무 힘겨웠어요)제가 교사가 되면 아이들에게 좋은 담임은 못될것같네요.. 제가 너무 싫어했던 아이들에게 무관심한 그저 공무원으로서 교사가 될것같아요.
입학할땐 3학년쯤되면 진로를 어떻게든 결정할줄알았는데 제자리네요.. 책도 읽어보고 영화도 보고 사람도 사귀고 많이 노력해봤는데 여전히 답을 모르겠습니다..아직 세상물정 모르고 찡얼거리는건지 원하는 것을 아직 찾지못해 방황하는건지... 제가 살고있는 지금 이 순간에 집중하고 몰입하고싶은데 참 쉽지않네요ㅠ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0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질문 게시판 이용 규정 9 Toby 15/06/19 8216 1
9157 법률큰 병원이나 회사에서는 human error를 어떻게 처리하나요? 7 + 불타는밀밭 20/04/10 244 0
9156 기타티메이커 쓸만한가요? 3 + [익명] 20/04/10 158 0
9155 기타직장에서 어디까지 다가가야하는걸까요? 7 + [익명] 20/04/09 365 0
9154 체육/스포츠 실내 자전거 질문입니다 11 + 헌혈빌런 20/04/09 226 1
9153 기타선물로 드릴 책이 어떤게 있을까요? 4 + 앤드류 20/04/08 191 0
9152 기타서울지역 상품권을 경기도민이 구입해서 서울에서 사용 가능한가요? 1 알료사 20/04/08 295 0
9150 기타대학때 조별 수업때 이야기. 7 + [익명] 20/04/08 260 0
9149 연애캐나다 교민 여자친구 입국문제 여쭈어봅니다. 6 [익명] 20/04/08 411 0
9148 기타홍차넷 패셔니스타 여러분들~~ 12 + 시뮬라시옹 20/04/08 318 0
9147 경제혹시 미용쪽 하시는분 계시나요~? 애배 20/04/08 128 0
9146 의료/건강교통사고 후에 무릎속이 비어있고 가벼운 느낌이 자주드는데 이상이있는걸까요?? 1 꿈꾸는늑대 20/04/08 244 0
9145 IT/컴퓨터스마트폰에 사용 가능한 터치펜 추천 부탁드립니다. 1 [익명] 20/04/08 145 0
9144 게임노트북으로 롤할려고 하는데요.. 6 [익명] 20/04/07 276 0
9143 교육운전연수가 필요할까요? 20 OshiN 20/04/07 428 0
9142 문화/예술중국 발라드 음악 잘 아시는 분께 질문 9 [익명] 20/04/07 159 0
9141 기타호의를 권리인줄 착각하는 사람한테는 어떻게 대응해야할까요? 17 ar15Lover 20/04/07 703 0
9140 기타동생이 전문하사 합니다. 근데 그 이유가 23 [익명] 20/04/07 682 0
9139 교육영어 초보를 위한 문답 사이트 없을까요? 15 활활태워라 20/04/07 226 0
9138 기타왜 사는걸까요 30 [익명] 20/04/06 982 0
9137 경제이게 대출사기인가요, 진짜 은행상품인가요? 10 [익명] 20/04/06 543 0
9136 의료/건강평소에 체온이 높게 나오는데요 13 copin 20/04/06 413 0
9135 체육/스포츠뱃살좀 빼고자 합니다. 19 불타는밀밭 20/04/06 548 1
9134 의료/건강치아교정시 매복사랑니가 있다면 사랑니 뽑고 시작합니까? 7 [익명] 20/04/06 258 0
9133 문화/예술예전 만화를 다시 읽고 싶습니다! 5 Dr.Pepper 20/04/06 275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4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