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A
- 작성자가 질문을 받을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AMA는 Ask me anything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라는 뜻입니다.
Date 20/10/11 01:21:26
Name   Merrlen
Subject   수박 겉핥기만 많이 해 온 대학생입니다!
과제 하기 싫어서 딴짓하다 글을 씁니다.

제 자신이 무엇을 하며 살아왔는지 되돌아보기 위해,
또 어쩌면 비슷한 취미를 가진 동료를 만날 수 있지 않을까-하는 마음에 AMA 게시글을 올려보게 되었습니다.

저의 수박 겉핥기라고 하면 이런 것들이 있습니다.
- 음악 듣고 악보로 옮긴 다음에 멋대로 고쳐보기
- 혼자서 새로운 악기 연습해보기
- 언어에서의 발음에 관한 독자적 탐구
- 창착 소설 세계관만(...) 써보기

그냥 평소에 하는 좋아하는 것들은
- 친구랑 정처없이 산책하면서 뜬구름 잡는 소리하기
- 혼자서 음악 들으며서 산책하다 길냥이 먹이주기
- 하루종일 빈둥거리며 애니나 만화책 보기
- 맘에 드는 게임 구매해서 몇 주 동안 본전 뽑기(Portal 시리즈, Ori 시리즈, 그 외 몇몇 퍼즐형 게임)

예전에는 분명 이것저것 하고 싶은 것들을 즐기며 살았는데,
언제부턴가는 그저 바로 앞의 발밑만 보고 살고 있는듯한 기분이 드네요.
이번 기회에 무언가에 열중하는 스스로를 다시 찾고 싶어요 : )



1
이 게시판에 등록된 Merrlen님의 최근 게시물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AMA 게시판 이용 안내 17 Toby 15/10/20 12759 4
1845 모든 끈을 끊어버리고 도망가고 싶을 때 18 [익명] 21/07/22 449 0
1843 저는 아마 aphantasia (무환상, 무상상) 장애가 있을 겁니다. 49 [익명] 21/07/20 848 0
1842 한밤중에 하는 AMA 12 소노다 우미 21/07/16 458 0
1841 a번째 회사 다니는 중이고 b번째 지원중 입니다 50 [익명] 21/07/14 1096 0
1840 한밤중에 피곤하고 센치해서 AMA 해봅니당 17 아침커피 21/07/13 460 0
1839 전력질주 성공?(응?) 26 케이크 21/07/10 606 1
1838 AMA에서 전력질주 중입니다. 41 케이크 21/07/08 782 0
1837 핸드폰 충전 단자 수리 완료 했슴다. 12 케이크 21/07/04 476 0
1836 퇴근 후 저녁 9시 반에 다시 출근해서 이제야 퇴근 했슴다. 24 케이크 21/07/04 745 0
1834 전역신고했습니다 50 [익명] 21/07/01 811 0
1833 부서 재배치 대기 중이라 한가합니다 25 kaestro 21/06/21 812 1
1832 20대 코로나 확진자입니다. 내일 격리해제네요. 10 [익명] 21/06/19 962 0
1831 얀센 접종 3일차입니다. 5 [익명] 21/06/18 455 0
1830 심심합니다.(당연하게 눈앞엔 할 것이 쌓여있습니다.) 21 평범한날이젤힘듦 21/06/15 789 1
1828 서울시내에 있는 재개발 조합원입니다. 11 [익명] 21/06/08 980 0
1827 석사 졸업기념 AMA 합니다. 26 [익명] 21/06/07 914 0
1826 기독교 & 범죄 청소년 17 [익명] 21/06/06 904 0
1825 현직 농부입니다. 48 [익명] 21/06/04 1383 0
1824 킥라니 주행 1000km 돌파 feat. 나인봇맥스 11 치킹 21/06/04 684 0
1823 돈을 따고 도박을 접은 사람입니다. 62 [익명] 21/06/04 1720 0
1822 도박중독인 가족을 케어하고있습니다 22 [익명] 21/05/31 1014 0
1821 회사 그만두기로 하였습니다! 30 [익명] 21/05/28 1224 0
1820 신의직장에 근무하고 있습니다. 42 [익명] 21/05/26 1945 0
1819 현지전역 40일 남았습니다 30 [익명] 21/05/25 791 0
목록 이전 다음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댓글